로그인 회원가입 마이페이지 장바구니 고객센터 판매자등록 사진방
오디오엑스포 서울2018
스피커
하드웨어
라이프스타일
액세서리
영상기기
상품 추천
오디오/AV기기 평점
체험단 모집
나는 이것이 갖고 싶으다
오디오 각 부문별 랭킹
상가 소식 이모저모
입문기종 집중 게시판
 


최근 댓글


[리뷰]120V 고전압 증폭이 선사한 순결한 아날로그 사운드 - SPL Phonos Phono Amplifier
김편 작성일 : 2018. 10. 10 (14:21) | 조회 : 801

FULLRANGE REVIEW

120V 고전압 증폭이 선사한
순결한 아날로그 사운드

SPL Phonos Phono Amplifier


해외 유명 스튜디오와 공연 현장에서 진작 유명세를 떨쳤던 독일의 SPL(Sound Performance Lab)이 국내에 상륙했다. 1984년 설립 이후 PA 분야에서 쌓아온 오랜 노하우와 기술을 바탕으로 홈오디오에 뛰어들더니 마침내 국내에 ‘Professional Fidelity’ 시리즈의 포노, DAC 프리, 프리&헤드폰 앰프, 파워앰프가 들어온 것이다.

수입사인 헤이스(Heis)의 마리아 칼라스 홀 시청실에서 이들 실물을 처음 봤다. 이번 시청기인 포노앰프 ‘Phonos’를 비롯해 DAC 프리앰프 ‘Director’, 프리앰프 겸 헤드폰 앰프 ‘Phonitor X’, 스테레오 파워앰프 ‘Performer s800’이다. 붉은색 알루미늄 전면 패널을 보는 맛부터가 좋았다. 특히 ‘Phonitor X’의 원형 메터와 볼륨 휠, 각종 노브는 저절로 손이 갈 만큼 유혹적이었다. 개인적으로 이런 디자인, 너무 좋다.


Phonos 살펴보기

▲ SPL RIAA Phono Preamplifier (출처 : SPL Audio 공식 홈페이지)

시청기인 ‘Phonos’는 MM, MC에 대응하는 솔리드 포노스테이지다. MM의 커패시턴스와 MC의 임피던스값을 조절할 수 있는 것은 물론, RIAA 커브(턴오버 주파수 500Hz, 롤오프 감쇄량 -13.7dB)를 완벽히 이퀼라이징할 수 있다. 게인값 조절 스위치, 서브소닉(subsonic) 필터 스위치까지 있다. 역시 PA 분야에서 잔뼈가 굵은 SPL다운 인터페이스다.

하나하나 따져본다. ‘Phonos’는 기본적으로 MM 카트리지 신호 입력시 46dB, MC 입력시 67dB 증폭되는 포노 앰프다. 이는 압도적이라 할 만큼 높은 게인값이다. 필자가 집에서 쓰고 있는 진공관 포노앰프의 경우 MM은 38dB로 고정됐고, MC는 기본이 40dB에 그친다.

그런데 이 게인값을, 그것도 MM까지 전면 ‘spl’ 로고 바로 오른쪽에 있는 토글 스위치로 조절할 수 있는 점이 놀랍다. 스위치를 왼쪽으로 밀면 표준, 위로 밀면 -10dB만큼 내려가고, 오른쪽으로 밀면 +4dB만큼 게인값이 올라간다. 따라서 MM은 최대 50dB까지, MC는 최대 71.5dB까지 증폭된다. SPL이 ‘Phonos’를 세상에서 가장 파워풀한 포노 앰프라고 부르는 것도 무리는 아니다.

MM의 커패시턴스값과 MC의 임피던스값도 세밀하게 조절할 수 있다. 중급 이상의 포노 스테이지에서는 반드시 필요한 기능이다. 특히 MC 임피던스값은 카트리지와의 임피던스 매칭이라는 점에서 재생음 품질, 특히 리니어한 응답특성에 절대적인 영향을 미친다. ‘Phonos’의 경우, 전면 패널 왼쪽 노브가 MM 커패시턴스 조절용, 바로 옆 노브가 MC 임피던스 조절용이다.

MM 커패시턴스는 오프, 150pF, 220pF, 330pF 중에서 선택할 수 있다. 임피던스는 47k옴으로 고정됐다. MC 임피던스는 100옴, 220옴, 470옴, 2.2k옴, 4.7k옴, 10k옴 등 무려 6개 값 중에서 선택할 수 있다. 필자의 포노 앰프가 4개 값(29옴, 69옴, 117옴, 278옴)만 지원하는데도 큰 아쉬움이 없었는데, 이 ‘Phonos’를 보니 저절로 물욕이 생긴다.

RIAA 커브 이퀼라이징은 ‘더글라스 셀프’(Douglas Self)라는 액티브 필터 방식을 썼다. RIAA 커브의 턴오버 주파수 500Hz와 롤오프 감쇄량 -13.7dB를 복원하는데 트랜지스터를 투입했다는 얘기다. 보통은 패시브 방식인 CR(커패시터-저항) 필터나 LCR(코일-커패시터-저항) 필터를 많이 쓴다.


120V 고전압 증폭 기술

▲ SPL RIAA Phono Preamplifier 내부모습 (출처 : SPL Audio 공식 홈페이지)

포노 앰프는 RIAA 커브를 얼마나 정교하게 복원(이퀼라이징)하느냐도 중요하지만, 미세한 카트리지 신호를 얼마나 정교하게 그리고 노이즈 없이 증폭하느냐가 관건이다. 특히 출력전압이 MM카트리지의 10분의 1 수준인 0.15~2.5mV에 불과한 MC카트리지의 경우는 그야말로 절대적이다.

SPL에서는 이 증폭과정에 자신들이 직접 개발한 ‘VOLTAiR’(볼테르)라는 고전압 증폭기술이 적용된 ‘SUPRA 120V’ OP앰프를 쓴다. 2000년에 개발한 ‘SUPRA 120V’ OP앰프는 말 그대로 120V라는 DC 고전압을 증폭회로에 가해 다이내믹 레인지와 음압은 높이고 노이즈와 왜율은 대폭 줄이는 SPL의 트레이드 마크 기술. 이에 비해 일반적인 OP 증폭회로에 인가되는 전압은 36V에 그친다.

필자는 이 대목에서 무릎을 쳤다. 독일 하이엔드 앰프 메이커 T+A에서도 리니어한 증폭을 위해 고전압을 적극 활용하고 있기 때문이다. 즉, T+A에서는 진공관 앰프 플레이트에 거는 수준의 높은 전압(파워앰프 360V, 프리앰프 100V)으로 트랜지스터 증폭단을 제어, 이를 통해 진공관 앰프의 대표 장점 중 하나인 리니어리티를 확보하려 한 것이다. T+A 앰프 모델에 ‘HV’(High Voltage)가 붙는 이유다.

‘Phonos’에 투입된 ‘SUPRA 120V’ OP앰프는 5세대 버전. SPL에서 공개한 그래프를 보면, 음압은 최대 141.4dBu(36V OP앰프는 129.1dBu), 다이내믹 레인지는 최대 33.2dBu(36V OP앰프는 22.5dBu), 왜율(THD+N)은 -114.2dBu(36V OP앰프는 -111.7dBu)라는 월등한 수치를 확인할 수 있었다.

▲ SPL RIAA Phono Preamplifier (출처 : SPL Audio 공식 홈페이지)


셋업 및 시청

시청에는 SPL의 프리앰프 겸 헤드폰 앰프 ‘Phonitor X’와 스테레오 파워앰프 ‘Performa S800’을 동원했다. ‘Phonitor X’에도 ‘VOLTAiR’ 고전압 증폭기술이 적용돼 헤드폰 앰프의 경우 3.7W까지 출력을 낸다. 출력단에 바이폴라 트랜지스터를 투입한 파워앰프 ‘Performer s800’는 4옴에서 285W 대출력을 뿜어낸다. 역시 고전압 기술이 베풀어졌다.

턴테이블은 어쿠스틱 솔리드의 ‘Metal 111’, MC카트리지는 데논 ‘DL-103R’. ‘Phonos’의 MC 임피던스 노브는 220옴에, 게인 스위치는 -10dB(결국 57dB 증폭)에 놓았다. 스피커는 에어리얼 어쿠스틱스의 플로어스탠딩 ‘7T’. 시청은 초반에는 다른 브랜드의 포노앰프와 번갈아 들어보며 ‘Phonos’의 특성을 살펴봤고, 후반에는 ‘Phonos’로만 집중 시청했다.

  • Harry Nilsson ‘Without You’(Without You)

    45회전 싱글 음반을 걸었다. 먼저 다른 포노앰프로 들어보면, 선이 굵고 남성적이다. 저역대 펀치감이 두드러지며 고역에서도 에너지감을 잃지 않는다. 하지만 좀더 산뜻한 음이었으면 하는 바람이 있다. ‘Phonos’로 바꿔보니 처음부터 치고 들어가는 모습이 아주 예리하다. ‘Phonos’가 어떤 성향의 포노일까 궁금했었는데 일단은 음이 선명한 쪽이다. 좀전에 비해 해상도가 좋아진 느낌. 반주 악기들이 더 잘 들린다. 또한 음끝이 소프트하고 리퀴드한 점도 차이를 보인다. 고전압 증폭 덕분인지 노이즈 관리도 훨씬 잘된 듯하다.

  • Gil Shaham, Goran Sollscher ‘Serenade D.957 No.4’(Schubert For Two)

    ‘Phonos’로 먼저 듣는다. 넓직한 무대에 훅 하고 외란 쇨셔의 기타가 떠오른다. 압도적인 이미지다. 그러면서 이 곡에서도 쿨하고 클리어한 성향이 드러난다. 고운 입자감이 돋보이는 가운데, 바이올린의 미세한 텍스처가 잘 드러난다. 역시 ‘Phonos’는 디테일에 강한 포노인 것 같다. 역시 음이란 앰프 생긴대로 나오는 것인가 싶다. 탄력감, 풋워크도 만족스럽고 대역 오르내림도 정말 매끄럽다. 소릿결은 시종일관 소프트하다. 거칠거나 따갑지가 않은 것이다. 다른 포노로 바꿔보니 기타 음끝이 뻣다가 만다. 그런데 여유로움과 푸근함은 이쪽이 더 낫지 않나 싶다.

  • Chick Corea ‘Sometime Ago - La Fiesta’(Return To Forever)

    이 곡부터는 ‘Phonos’로만 들었다. 좌우 스테이징과 입체감이 실감난다. 결국 아날로그 사운드는 LP 그루브에 담긴 신호를 얼마나 손상없이 가져오고, 이를 얼마나 순결하게 증폭하느냐가 핵심이다. 이 점에서 ‘Phonos’가 크게 선전하고 있다. 맞다. 이 포노앰프는 순결한 음을 들려준다. 잡티도, 착색도, 노이즈도 없고, 자기주장은 더더욱 없다. PA 분야의 모니터 성향이 크게 반영됐을 것이다. 퍼커션이 무대 중앙에 갑자기 등장했을 때는 소름이 돋을 정도다. 베이스의 현 떨림과 그로 인한 공기의 파동까지 모조리 긁어온다. 전체적으로 쿨앤클리어한 성향이지만 필요할 때는 둔중하게 음들을 던져주는 맛도 있다.

  • Eiji Oue, Minnesota Orchestra ‘Symphonic Dances’(Rachmaninoff Symphonic Dances & Vocalise)

    마치 굴삭기로 시청실 바닥을 파낸 것처럼 오케스트라가 밑바닥에 잘 자리잡는다. 에너지감이 있으면서도 선명하고 리퀴드한 음이다. 전체적으로 노이즈가 소멸된 상태. 특히 여린 음들을 섬세하게 터치해나가는 대목에서는 나긋나긋한 손길이 느껴진다. 이러한 소프트함이 이번 ‘Phonos’의 큰 특징임이 확실하다. 증류수처럼 맑고 투명한 음이 계속되다 보니 좀더 화끈하고 진한 음색에 대한 아쉬움은 있다. 그러나 이어 들은 블론디의 ‘The Tide Is High’는 보란듯이 단단한 밀도감과 신나는 리듬감을 선사한다. 밀바의 ‘Sie Sind Noch Jung’에서는 상당한 온도감과 포근함을 느낄 수 있었다.

※ 위 유튜브영상은 리뷰의 이해를 돕기 위한 참고영상이며 실제 리뷰어가 사용한 음원과는 차이가 있습니다.


총평

간만에 눈맛과 귀맛을 동시에 즐긴 시청이었다. 예쁘기만 한 포노, 기능만 많은 포노일 줄 알았는데 LP를 대하는 자세가 너무나 진지했다. 그리고 나오는 음에서는 너무 깔끔한게 아닌가 싶을 정도로 일체의 잡맛이나 거친 구석이 없었다. 그러면서도 소프트하고 폭신한 음이었다. 제작사가 주장하는 만큼의 다이내믹 레인지와 다이내믹스는 실감하지 못했지만, 이는 MC 게인을 확 줄여 시청한 탓일 것이다.

‘Phonos’는 한마디로 어디에 내놓아도 손색없을 웰메이드 포노앰프였다. MC 카트리지의 경우 임피던스와 게인 조절에 따라 세세한 음질변화를 만낄할 여지도 많다. 예쁜 외모가 숨은 실력을 가릴 수도 있겠지만, 개인적으로는 계속해서 쳐다보고 만져보고 싶은 디자인이다. SPL의 국내 행보가 궁금해진다.


S P E C I F I C A T I O N

Inputs and Outputs RCA, unbalanced, gold-plated
Input impedance (MM): 47 kohms
Input impedance (MC): switchable
Output impedance: < 5 ohms
Crosstalk: -80dB (at 1 kHz)
Filter RIAA equalizer (after Douglas Self)
Moving Magnet (MM) preamplifier Amplification: 46 dB (Norm.), 36 dB (-10 dB), 50 dB (+4 dB)
Switchable capacitance: Off, 150 pF, 220 pF and 330 pF
Noise (A-weighted): -85,3 dB
Moving Coil (MC) preamplifier Amplification : 67 dB (Norm.), 56 dB (-10 dB), 71.5 dB (+4 dB)
Schaltbare Impedances: 100, 220, 470, 2k2, 4k7, 10 k ohms
Noise (A-weighted): -61,7 dB
Internal Operating Voltage +/- 60 V
Power Supply Mains voltage (switchable): 230 V AC / 50 Hz or 115 V AC / 60 Hz
Fuses: 230 V: T 500 mA; 115 V: T 1 A
Power consumption: max. 30 VA
Stand-by power consumption: 0.7 W
Dimensions (incl. feet) 278 mm W x 57 mm H x 330 mm D
10.95 in W x 2.24 in H x 13 in D
Weight 3.2 kg; 7.05 lbs (unit only)
4.3 kg; 9.5 lbs (shipping)

I M P O R T E R & P R I C E

수입원 헤이스(HEIS) (02 - 558 - 4581)
가격 250만원

리뷰어 - 김편

Name

Password

 
이전글 다음글 글목록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1 PASS 프리앰프 어떤가요? HAL9000 2018.12.10 203
2 젠하이저 엠프 질문이여 오알못 2018.12.06 137
3 프리앰프 쓸만한 제품이 있을까요? HAL9000 2018.12.06 149
4 모니터 오디오 gx50이 앰프밥이 많이 필요한가여? 투씨 2018.12.01 283
5 쓸만한 프리 추천 좀 부탁드립니다. 민트향기 2018.11.22 479
6 블루사운드 노드2, 노드2i 차이점 Kegg 2018.11.20 436
7 업그레이드가 될 만한 스피커? 양반고양이 2018.11.18 614
8 근래 본, 기억할 수 있는 영상들 중에서 가장 인상적인 마술 드라마 페르소나 2018.11.15 380
9 유니코 프리모에 포노앰프 장착되어 있나요? 슬픈허수아비 2018.11.12 261
10 [문의] 플러스(Analysis Plus) Oval9 스피커케이블 단자 절단... 오디오맨 2018.11.11 208
 
페이지위로
사이러스, XTZ, 노스스타 디자인, CHORD CABLE 프라이메어, 하베스, 어드밴스 어쿠스틱 사운드트레이드, 매지코 다인오디오, 오디오아날로그, NHT FOCAL, SIMAUDIO ONKYO JBL, ELAC, AUDIOLAB 패러다임, PMC, Simaudio,Musical Fidelity, Pioneer MBL, ROTEL, WIREWORL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