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마이페이지 장바구니 고객센터 판매자등록 사진방
오디오엑스포 서울2018
 


■ 해상력이나 투명함이 엄청 좋기는 하더군요
■ 브랜드값이죠. 성능으로 돈 값을 하는 앰프는 아닌걸로 압니다. …
■ 뭐 특별한 이유가 있겠습니까?? 내용물이 별로 안 들었으니 가볍죠. 물량이 안 …
■ 미디,비트메이킹 인가 한다고 하는데...저도 잘은 모르겠네요.ㅎㅎ 나중에 …
공지사항
관리자에 문의
애플, 배터리 혁신...곡면 만들고, 깎아내고
작성일 : 2013. 05. 03 (10:47)
Fullrange0P 조회 : 856
첨부파일  
애플이 단말기 내부에서 차지하는 배터리 공간을 줄여줄 혁신적 기술을 개발해 특허출원했다. 사각형 대신 배터리를 휘게해 곡면형으로 만든 디자인, 배터리층을 깎아 두께를 얇게 한 디자인 등이다.

 

씨넷, 애플인사이더는 1일(현지시간) 발표된 미특허청 출원 내용을 통해 이를 확인했다고 전했다.

 

새로 특허출원된 2건의 기술은 곡면형태로 만들어 배터리부피를 줄임으로써 동일한 전자기기 설계면적내에서 더많은 내부 공간을 확보할 수 있도록 만들어 준다. 이 기술은 미래의 아이폰,아이패드 등에 적용될 수 있을 전망이다.

 

‘휴대형 전자기기용 곡면배터리셀’이란 이름으로 출원된 곡면모서리에 휘어진 배터리 디자인은 아이폰,태블릿 등 모바일 단말기 설계시 더많은 내부공간을 확보할 수 있게 해 줄 것으로 보인다.

 

▲ 특허출원된 휘어진 배터리는 애플의 미래 아이폰에 장착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사진=애플/미특허청>

이 배터리 형태는 곡면디자인을 만드는 제조 과정에서 바뀔 수도 있다. 이 형태는 곡면플레이트를 가열하고 배터리셀에 압력을 가함으로써 가능해진다. 곡면배터리는 모서리부분의 공간을 제거하는 것만으로도 부품을 채울 아주 작은 공간이나마 더 확보할 수 있게 해준다.

 

애플은 또 ‘휴대형전자기기용 비직각배터리’라는 또다른 이름의 배터리 디자인 특허출원서에서 “이 형태의 배터리는 하나 또는 그 이상의 배터리층(layer)에서 재료를 제거함으로써 배터리 두께를 얇게 만들 수 있다”고 설명하고 있다.

 

이런 기술로 얇아진 배터리는 애플이 추구하는 이전보다 더 얇은 아이패드와 다른 단말기를 만드는데 도움을 주게 될 전망이다.

 

애플의 경쟁사들 또한 곡면, 휘는 배터리 등의 연구를 통해 경쟁력 확보하려 애쓰고 있다.

[출처 zdnet]

Name

Password

 
이전글 다음글 글목록
 
페이지위로
사이러스, XTZ, 노스스타 디자인, CHORD CABLE 프라이메어, 하베스, 어드밴스 어쿠스틱 사운드트레이드, 매지코 다인오디오, 오디오아날로그, NHT FOCAL, SIMAUDIO ONKYO JBL, ELAC, AUDIOLAB 패러다임, PMC, Simaudio,Musical Fidelity, Pioneer MBL, ROTEL, WIREWORL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