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마이페이지 장바구니 고객센터 판매자등록 사진방
오디오엑스포 서울2018
 


■ 해상력이나 투명함이 엄청 좋기는 하더군요
■ 브랜드값이죠. 성능으로 돈 값을 하는 앰프는 아닌걸로 압니다. …
■ 뭐 특별한 이유가 있겠습니까?? 내용물이 별로 안 들었으니 가볍죠. 물량이 안 …
■ 미디,비트메이킹 인가 한다고 하는데...저도 잘은 모르겠네요.ㅎㅎ 나중에 …
공지사항
관리자에 문의
블랙베리 “5년 후면 태블릿 쓸모없다“
작성일 : 2013. 05. 02 (10:52)
Fullrange0P 조회 : 798
첨부파일  
“향후 5년 안에 (소비자들은) 더 이상 태블릿을 써야할 이유를 찾지 못할 것이다.”

 

토르스텐 하인즈 블랙베리 CEO가 지난 29일(현지시각) 블룸버그와 가진 인터뷰에서 이같이 말했다.

 

과거 블랙베리가 태블릿 제품을 내놓지 않은 것은 아니다. 블랙베리는 ‘플레이북’이라는 이름의 태블릿을 일찌감치 선보였지만, 블랙베리의 핵심 콘텐츠인 메일과 메신저 서비스가 빼고 서둘러 내놓아 결국 큰 실패를 맛봤다.

 

여전히 일각에서는 플레이북이 새로 출시된 블랙베리10 OS를 통해 다시 재기할 수 있을 것으로 보는 견해도 있다. 그러나 정작 토르스텐 하인즈 CEO는 이러한 일말의 기대도 무참히 저버린 것으로 보인다.

 

▲ 토르스텐 하인즈 블랙베리 CEO

그는 과거에도 태블릿은 회사 이익에 전혀 도움이 되지 않는다며 앞으로도 만들 생각이 없다고 말했다. 또한 이러한 생각을 블룸버그와의 인터뷰에서 재차 강조하기도 했다.

 

이를 보도한 씨넷은 “애플이 아이패드로 돈을 산만큼 벌고 있고 아마존의 킨들 파이어 역시 회사를 대표하는 프랜차이즈 제품이 됐으며 삼성전자도 갤럭시탭과 갤릭시노트를 쌍두마차로 열심히 해나가고 있다”고 꼬집었다.

[출처 ZDNET]

Name

Password

 
이전글 다음글 글목록
 
페이지위로
사이러스, XTZ, 노스스타 디자인, CHORD CABLE 프라이메어, 하베스, 어드밴스 어쿠스틱 사운드트레이드, 매지코 다인오디오, 오디오아날로그, NHT FOCAL, SIMAUDIO ONKYO JBL, ELAC, AUDIOLAB 패러다임, PMC, Simaudio,Musical Fidelity, Pioneer MBL, ROTEL, WIREWORL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