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마이페이지 장바구니 고객센터 판매자등록 사진방
오디오엑스포 서울2018
 


■ 제가 착각한거 같습니다. 볼륨을 올리면 해결되는 부분인거 같습니다. ^^; 답변 …
■ 일반 가정집에서는 앰프 볼륨을 크게 못올릴 수 있으므로 낮은 게인의 dac은 단…
■ 저는 약간 생각이 다른게요. 앰프에서 볼륨을 조금 더 올리면 되쟎아요. …
■ 그렇군요. 답변감사합니다. ^^
공지사항
관리자에 문의
ATC와 다인의 성향 차이 좀 말씀부탁드립니다.
작성일 : 2019. 01. 09 (12:49)
Eltrium8급615P 조회 : 359
첨부파일  

오디오 생활이 길어지면서 맑고 라이트하기보단, 진한 음들을 좋아하는것 같습니다.

하릴없이 유튭으로 이런 저런 스피커들 귀동냥 했었는데, 듣다보니 ATC SCM20 소리가 한번에 귀에 꽂혀 잊혀지질 않는군요.

 

  실제 청음만이 답이다. 라는건 알지만, 전반적인 평가와 성향에 대해서 알고 싶습니다..

 

찾아보니 밀도감있게 방안의 소리를 채우는데 모니터 적이고 구동이 매우 힘들다. 라는데- 방안의 소리를 안개처럼 가득 채우는데 어떻게 모니터 적인지 잘 모르겠습니다....

 

의외로 다인/프로악/ATC가 비슷한듯 아닌듯 한 평가들이 있는것을 보았지만 댓글 정도의 내용이라 파악이 많이 어렵네요.


  ATC SCM도 11, 19,20 까지 정도를 보았는데- 뒤에 이름도 너무 다양해서 어떤 모델이 무슨 특징인건지 모르겠습니다. ATC SCM20 Pro와 MK2 는 기본은 비슷한건가요..? (제품이 결국 제품인지라 이름 바뀌면 많이 다른 경우도 있더군요.) 현재 Focus160 을 운영하고 있는데- 바꿈병이 슬슬 도지기 시작하네요.


p.s 혹시 Naim 상급기 앰프와 ATC 물려보신분 있으시면 말씀 부탁드립니다. 제 경험으로는 Naim이 저음쪽 앰프 능력이 그렇게 강하지 않은 걸로 알고 있어서 Focus 160과 뭐가 좋다는거지..? 했었는데- Focus 160이 저음이 좀 쎈 편이라 (상대적). 서로 상쇄되서 괜찮게 들리는게 아닌가 싶습니다.

  요즘 느끼는게 Focus 160을 듣다보면 어딘가 중간중간 빈듯한 느낌을 받아서 더 ATC에 끌리네요.

 

답변에 미리 감사드립니다.

 
meteorzin
[2019-01-09 15:57:30]  
  ATC SCM11까지는 몰라도 ATC SCM20은 어지간한 고수들도 구동이 어려워서 손사레를 치는 모델입니다.
제대로 매칭된 소리는 아주 좋지만 그 제대로 된 매칭이 대략 스피커 가격의 2배 이상의 앰프값을 써야 되죠.
파워앰프가 40~50킬로그램의 200W 앰프정도는 되어야 합니다. 그러지 않으면 그 명성도 다 소용이 없습니다.
 
 
Eltrium
[2019-01-09 16:57:00]  
  감사합니다. ATC에 대해 이름만 알고 있을때- 그 악명(?) 덕에 다인쪽으로 올라선것이었는데- 여전히 많이 어려운가 보군요.. 판을 엎기전에는 ATC쪽을 기웃거리는건 무리같습니다. ㅠ
 
 
쥬도
[2019-01-09 17:03:47]  
  ATC가 모니터적이라거나 다인오디오가 착색이 있다건 하는 말들은 다들 옛날 이야기입니다.
ATC도 홈용은 구형과 신형의 음색 차이가 많고 다인오디오가 착색이 있다는 것도 부정적으로 볼 필요가 전혀 없습니다. 그렇게 따지면 착색이 없는 오디오가 별로 없어요. 그렇지 않아도 저음 많은 다인오디오에 굳이 그러지 않아도 되는 저음 많이 나오는 앰프 물리고 저음 많아서 착색이 있다는 말을 많이 하는 것 같습니다. 그건 매칭의 잘못인거죠.
그리고 ATC는 신형이 구형보다 더 다루기 쉽구요. 구형 ATC 20은 앰프에 크게 투자할거 아니면 도전하지 않는게 좋습니다.
 
 
Eltrium
[2019-01-09 17:45:20]  
  쥬도니므매번 내공깊은 말씀 감사합니다 ^^ atc는 아직제게 많이 이른것 같군요 ㅠ
 

Name

Password

 
이전글 다음글 글목록
 
페이지위로
사이러스, XTZ, 노스스타 디자인, CHORD CABLE 프라이메어, 하베스, 어드밴스 어쿠스틱 사운드트레이드, 매지코 다인오디오, 오디오아날로그, NHT FOCAL, SIMAUDIO ONKYO JBL, ELAC, AUDIOLAB 패러다임, PMC, Simaudio,Musical Fidelity, Pioneer MBL, ROTEL, WIREWORLD